경남FC “친환경 현수막으로 자연 보호해요”

ESG경영 첫 사업 펼쳐

기사입력 : 2022-08-10 08:09:42

  • 경남FC가 ESG경영을 위한 첫 걸음을 내디뎠다.

    경남FC는 미세먼지나 미세 플라스틱 등 환경 문제가 계속해 증가하고, 해마다 쓰이는 현수막으로 환경오염이 발생한다는 우려에 공감해 현수막 재활용 사업에 나선다.

    경남지역문제해결플랫폼, ㈜공공디자인이즘과 공동으로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경남은 지난달 15일 창원축구센터 주경기장에서 열린 창원 홈 개막전에 대형 현수막을 친환경 현수막으로 내걸었다.

    해당 현수막은 타이벡 친환경섬유로 환경폐기물은 줄일 수 있고 100% 재활용이 가능해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한다.

    경남은 ‘하나원큐 K리그2 2022시즌’을 마친 뒤 해당 친환경 현수막을 철거하고 새활용을 이어갈 예정이다. 새활용은 경남지역 내 자활사업단 및 자활기업 3개소와 함께한다.

    구단 관계자는 “많은 현수막이 제작 후 폐기되는 과정을 보면 많은 자원 낭비와 환경 오염 문제가 대두된다”며 “환경 오염을 최소화하고 현수막 소각 비용을 절감함은 물론 장애인 일자리 창출까지 이어갈 수 있다는 점에서 사회공헌에 작게나마 헌신할 수 있어 꾸준히 이어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박준영 기자 bk6041@k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