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군, 대구 자어 100만미 은점마을 앞바다 방류

기사입력 : 2019-02-19 07:00:00

  • 메인이미지


    남해군이 지난 15일 대구 자어 100만미를 삼동면 은점마을 앞바다에 방류했다.

    이번 자어방류 행사에는 경남수산자원연구소, 경남수산기술사업소 남해사무소, 남해군, 남해군수협, 물건·은점 호망어업인 등 관계자 50여명이 참석했다.

    방류한 대구 자어는 지난달 7일, 물건·은점 호망어구에서 포획한 대구에서 인공채란한 수정란 4000㏄를 제공받아 경남수산자원연구소의 기술력으로 자어를 생산했다.

    대구는 모천회귀성이 강해 4~5년 뒤 물건·은점바닷가로 회귀한다면 대구 자원 회복을 통한 어업인 소득증대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

    이인석 경남수산자원연구소장은 지속적으로 대구 자어 방류사업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재익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