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록 | 경남신문
2020년 10월 27일 (화)
전체메뉴


  • - 선거운동기간동안(4.2~4.14) 분쟁의 발생을 최소화 하고자 게시판의 글쓰기 기능을 중단합니다. 양해 바랍니다.
    - 독자기고문은 이메일(master@knnews.co.kr)을 통해서도 접수가 가능합니다.
    - 기고문은 자체 논의 후 경남신문 지면에 실릴 수도 있습니다.(문의: 정치부 055-210-6050)
    - 제언·고발·미담 등 독자가 투고한 내용은 매일 오후 확인 후 담당부서에 전달됩니다.

비 오면 생겨나는 인공폭포, 그 절경을 소개합니다.
안희준       조회 : 409  2020.07.28 09:57:44

비 오면 생겨나는 인공폭포, 그 절경을 소개합니다. 삼계동 분성중학교 정문 맞은편에는 분성산에서 내려오는 빗물을 받아 하수구로 내려 보내는 계단식 수로가 있습니다. 며칠 동안 연이어 비가 많이 내리면 15m 높이에서 거대한 폭포수가 생성되어 아래로 낙하하는 광경이, 지나가는 사람들의 시선을 멈추게 할 정도로 멋진 모습을 연출합니다. 쏟아져 내리는 모습뿐만 아니라 그 소리 또한 여느 자연 폭포에 못지않을 만큼 우렁차서 가슴 속 답답함을 힐링시켜 준답니다. 이 인공폭포는 ‘분성산생태학습장’으로 올라가는 길에 볼 수 있으므로 주변을 좀 더 잘 정비하면 지역을 대표하는 관광명소로 각광 받을 것이라고 지역 주민들은 입을 모으고 있습니다. 요즘처럼 전염병과 장마가 지속적으로 이어져 심신이 지쳐 계실 때, 우리 마을 인공폭포에 오셔서 그 시원한 모습과 우렁찬 소리로 일상의 갑갑함을 잠시나마 해소하고 가도 좋을 듯합니다^^ 김해시 삼정동 안희준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619 [기고] 북부시군 낙동강 물 산업 기회다. 김휘태 2020.10.26 13
618 여러분의 작은 관심이 아이들의 미래를 바꾼다 … 김철우 2020.10.25 22
617 무선마이크 불법이용 방지 안내 김경준 2020.10.22 44
616 [기고] 1300만의 분루(憤淚) 김휘태 2020.10.22 44
615 [독자투고] 김장철 원산지 위반, 강력한 처벌로 대처해야 … 임관규 2020.10.14 114
614 속도를 줄이면, 가을이 보입니다 김친숙 2020.10.14 94
613 [특별기고] ‘순환공법‘으로 낙동강 식수대란 종식… 김휘태 2020.10.13 80
612 [기고] 보는 보요, 물은 물이로다. 김휘태 2020.10.09 107
611 어린이 보호구역 안전운전으로 교통사고 제로화… 김철우 2020.10.06 115
610 [기고] 낙동강의 운명(運命) [3] 김휘태 2020.09.29 127
609 [기고] 대구ㆍ부산 취수원이전 수리(水利)조건 김휘태 2020.09.19 188
608 [기고] 낙동강 통합물관리방안에 부쳐 김휘태 2020.09.16 179
607 경남신문의 정치적인 스텐스를 확실하게 보여주는 내용들… 허정 2020.08.21 345
606 비 오면 생겨나는 인공폭포, 그 절경을 소개합니다.… 안희준 2020.07.28 410
605 전 좌석 안전벨트, 이제는 의무이자 필수 강철환 2020.07.01 516
604 사회복지사를 위한 사회복지사의 노력 김수연 2020.06.29 536
603 우리는 수도 선진국에 살고 있는가 유현아 2020.06.22 520
602 경상남도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 - 2020 생명존중문화확산 사진공… 김민희 2020.06.15 535
601 제10회 반야학술상 공모 구자상 2020.06.04 649
600 재난지원금 누구 배 불리는 돈인지! 최현영 2020.05.27 6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