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록 | 경남신문
2020년 10월 27일 (화)
전체메뉴


  • - 선거운동기간동안(4.2~4.14) 분쟁의 발생을 최소화 하고자 게시판의 글쓰기 기능을 중단합니다. 양해 바랍니다.
    - 독자기고문은 이메일(master@knnews.co.kr)을 통해서도 접수가 가능합니다.
    - 기고문은 자체 논의 후 경남신문 지면에 실릴 수도 있습니다.(문의: 정치부 055-210-6050)
    - 제언·고발·미담 등 독자가 투고한 내용은 매일 오후 확인 후 담당부서에 전달됩니다.

디지털성범죄, 피해자 보호는 철처히 처벌은 무겁게
김철우       조회 : 676  2020.05.07 12:45:47

IT강국으로 발돋음한 우리나라는 정보통신기술의 발달로 디지털 기기나 매체가 일상속에 깊숙이 파고 들면서 온라인상에서 새로운 유형의 디지털 성범죄인 불법 성착취물, 불법채팅, 성매매, 불법 음란물 유통 등이 인터넷의 맹점을 이용하여 틈새를 헤집고 점점 확대 되고 있다. 최근 우리국민들을 충격과 분노에 몸서리 치게했던 텔레그램 등 디지털성범죄 사건은 가해자와 피해자 모두 청소년이 다수로 여성을 대상으로한 성차별적 인식을 극단적으로 드러낸 사건으로, 그 동안 수면위로 들어 나지 않은 디지털 성범죄는 소라넷, 불법촬영, 다크웹, 그리고 이번 텔레그램에 이르기까지 교묘하게 법에 허점을 피해 진화되면서 디지털 공간에서 성착취물 범죄가 독버섯처럼 기생하고 있고 아직도 심각성을 인식하지 못한채 소수가 참여하는 비공개방에서 성착취물 공유와 유포는 계속 파생되고 있다. 이러한 디지털성범죄는 익명성을 바탕으로 시공간 제약을 받지 않는 특성으로 인해 한번 자료가 유출·게시되면 순식간에 불특정 다수에게 전파되고 이렇게 퍼진 불법촬영물은 쉽게 삭제되지 않기 때문에 피해자에게 평생 지워지지 않는 정신적인 고통과 상처를 주고 사회적으로 엄청난 폐해를 끼치므로 강력한 처벌로 이를 근절해야 한다. 이에 경찰은 사이버 성폭력 근절을 위해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본부'를 설치하고 사이버성폭력 4대 유통망(사회관계망서비스, 다크웹, 음란사이트, 웹하드)과 불법촬영물 유통, 아동성착취물 제작·유통, 음란물 사이트 개설·운영사범을 연말까지 지속적으로 단속하기로 하였으며, 이를 뒷받침하고자 정부에서도 △디지털 성범죄에 대한 처벌 강화 △중대 성범죄 예비 음모죄 신설 △온라인 그루밍 처벌 신설 △미성년자 의제강간 연령 상향 △잠입수사 도입 △포괄적 성교육 실시 △신고포상금제 도입 △성매매 ‘대상 청소년’을 ‘피해 청소년’으로 규정 △피해 영상물 신속 삭제 지원 △인터넷 사업자의 책임 강화 등을 골자로 하는 ‘디지털 성범죄 근절 대책’을 발표했다. 디지털 성범죄는 인간의 존엄성을 짓밟는 중대범죄이며 모든 흔적을 남겨 언젠가는 처벌 받는다는 사실을 명심하고 또한 여성을 남성과 동등한 ‘사람’이라는 개념을 인식하면서, 경찰과 정부의 근절 노력에 적극 동참하여, 두 번 다시 이러한 범죄가 우리사회에 발 붙이지 못하게 발본색원 해야 할것이며, “피해를 당하고도 숨어 지내는 현실에 피눈물이 난다”는 성착취물 공유방 피해자의 한 맺힌 절규와 눈물을 우리 모두 기억해야 할 것이다. (하동경찰서 경무과 경무계장 김 철 우)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619 [기고] 북부시군 낙동강 물 산업 기회다. 김휘태 2020.10.26 13
618 여러분의 작은 관심이 아이들의 미래를 바꾼다 … 김철우 2020.10.25 22
617 무선마이크 불법이용 방지 안내 김경준 2020.10.22 43
616 [기고] 1300만의 분루(憤淚) 김휘태 2020.10.22 44
615 [독자투고] 김장철 원산지 위반, 강력한 처벌로 대처해야 … 임관규 2020.10.14 114
614 속도를 줄이면, 가을이 보입니다 김친숙 2020.10.14 94
613 [특별기고] ‘순환공법‘으로 낙동강 식수대란 종식… 김휘태 2020.10.13 80
612 [기고] 보는 보요, 물은 물이로다. 김휘태 2020.10.09 107
611 어린이 보호구역 안전운전으로 교통사고 제로화… 김철우 2020.10.06 115
610 [기고] 낙동강의 운명(運命) [3] 김휘태 2020.09.29 127
609 [기고] 대구ㆍ부산 취수원이전 수리(水利)조건 김휘태 2020.09.19 188
608 [기고] 낙동강 통합물관리방안에 부쳐 김휘태 2020.09.16 179
607 경남신문의 정치적인 스텐스를 확실하게 보여주는 내용들… 허정 2020.08.21 345
606 비 오면 생겨나는 인공폭포, 그 절경을 소개합니다.… 안희준 2020.07.28 409
605 전 좌석 안전벨트, 이제는 의무이자 필수 강철환 2020.07.01 514
604 사회복지사를 위한 사회복지사의 노력 김수연 2020.06.29 536
603 우리는 수도 선진국에 살고 있는가 유현아 2020.06.22 520
602 경상남도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 - 2020 생명존중문화확산 사진공… 김민희 2020.06.15 535
601 제10회 반야학술상 공모 구자상 2020.06.04 649
600 재난지원금 누구 배 불리는 돈인지! 최현영 2020.05.27 6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