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록 | 경남신문
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지면보기   |  
2024년 05월 22일 (수)
전체메뉴


  • - 독자기고문은 이메일(master@knnews.co.kr)을 통해서도 접수가 가능합니다.
    - 기고문은 자체 논의 후 경남신문 지면에 실릴 수도 있습니다.(문의: 창원자치부 055-210-6070)
    - 제언·고발·미담 등 독자가 투고한 내용은 매일 오후 확인 후 담당부서에 전달됩니다.

동계패럴림픽에 참가하는 선수들에게 관심과 응원을
조정식       조회 : 2266  2014.03.06 14:33:24

소치 동계올림픽이 많은 국민들의 관심과 응원 속에 뜨거운 열전을 마쳤다. 이번 올림픽에서 대한민국은 금3, 3, 2개로 2010년 밴쿠버 동계올림픽에서 기록한 역대 최고 성적(5)에는 못 미쳤지만 많은 종목에서 희망을 주었고 4년 후 평창 동계올림픽을 대비한 경험을 쌓는 계기가 되었다.

 

이제는 또 하나의 올림픽인 겨울장애인올림픽(패럴림픽)8(한국시간)부터 시작하여 10일간 펼쳐진다. 패럴림픽은 1960년 이탈리아 로마에서 처음 시작되어 이번이 11번째를 맞고 있다. 패럴림픽(Paralympic)은 신체감각장애가 있는 운동 선수가 참가하는 국제 스포츠 대회로 장애인 올림픽으로 불리워진다. 4년마다 올림픽이 끝나고 난 후 올림픽을 개최한 도시에서, 국제장애인올림픽위원회의 주관하에 개최된다. 당초 패럴림픽은 paraplegic(하반신 마비)Olympic(올림픽)의 합성어로 시작하였지만 다른 장애인들도 경기에 참가하게 되면서 지금은 그리스어의 전치사 para(옆의, 나란히)를 사용하여 올림픽과 나란히 개최됨을 의미한다. 이번 대회는 총 45개의 국가가 참가하며 대한민국은 5개 전 종목에 선수 27, 임원 30명 등 57명의 선수단을 파견하였다.  

 

동계패럴림픽을 바라보는 국민들의 시선에서 동계올림픽에 대한 관심과는 다른 온도차이가 느껴진다. 패럴림픽은 국격을 제대로 갖춘 나라가 좋은 성적을 올릴 수 있다고 한다. 즉 장애인에 대한 배려와 관심이 선수들의 능력을 최대화 한다는 것이다. 한국 선수들은 열악한 환경에서 자신과 싸워가며 각종 대회에 출전을 하여 스스로 기회를 만들었고 또한 대회에 대한 소박한 꿈을 갖고 있다. “국민이 열심히 응원해 준다면 평소 관심에 목말라 있던 선수들이 큰 힘을 얻을 것이라고 말한다. 작은 관심과 응원이 그들에게 큰 용기가 되며 국민들에게 희망과 감동을 선물해 줄 것이다. 우리 선수들의 멋진 활약을 기대하면서 응원의 박수를 보낸다.

 

조정식교수(농협구미교육원)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55 봄철 논·밭두렁 태우기가 위험하다 이병한 2014.03.14 2005
54 개인정보가 개인을 뛰어넘는 세상에서 산내음폴폴 2014.03.14 2128
53 지방간이 간암으로 발전하기 전에 청소! 박진서 2014.03.11 2388
52 봄철 졸음운전은 음주운전 보다 더 위험 박정도 2014.03.10 2340
51 [투고]랩-호일 사용때 독성물질을 조심해야 한다… 차형수 2014.03.10 2139
50 한번 더 정성치안 김병기 2014.03.08 2246
49 오토바이 안전모 착용이 내 생명을 살리는 길.. 제대호 2014.03.06 2256
48 동계패럴림픽에 참가하는 선수들에게 관심과 응원을… 조정식 2014.03.06 2267
47 (기고담당);한반도에 통일은 오고 있는 가 김판수 2014.03.03 2250
46 남자가 새벽에 미용실에 간 까닭은? 김병기 2014.03.03 2332
45 4대악 사회악 척결을 동반자 역할을... 산내음폴폴 2014.03.03 2158
44 (기고)삼일운동의 의의 김철민 2014.03.01 2128
43 (기고)목표를 세워 꿈을 이루자 김철민 2014.03.01 2303
42 준법 운행으로 오토바이 권리와 책임을 다하는 숭고한 3. 1절 … 박정도 2014.02.26 2225
41 신학기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에 관심 가져야 강남진 2014.02.26 2134
40 범죄 신고는 국번없는 통합 112번으로! 산내음폴폴 2014.02.25 2230
39 술, 목숨 걸고 먹을 것은 아니지요.-살인과 준강간미수범-… 김병기 2014.02.22 2199
38 [투고]쇼핑몰 "아이스 팩" 처리 방안을 강구해주기 바란다… 차형수 2014.02.22 2079
37 농촌도로 차량운전! 이것만이라도 지켜야.. 산내음폴폴 2014.02.20 2101
36 커피보다 전통차로 '힐링'을 김응식 2014.02.19 2160